> 프랜차이즈 M&A거래소(FMX) > FMX 뉴스

제주올래밥상이 인수·합병(M&A) 시장
관리자
20년 04월 24일    65
image:    제주올래본사.jpg   Size(417 Kb)

<제주 올래씨푸드 수산물 제조 공장 및 사업 본부>


제주올래밥상이 인수·합병(M&A) 시장에 나왔다. 설립 12년 만이다.

제주올래밥상은 올래씨푸드 법인의 브랜드로 알려진 청정의 바다 제주 연근해에서 잡아 올린 안전하고 맛있는 먹거리 제주수산물 전문 기업이다.

2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올래씨푸드는 프랜차이즈M&A거래소와 매각 주관사 계약을 체결했다.

제주올래밥상은 경영권을 포함한 매각 일체를 프랜차이즈M&A거래소(FMX)에 위임하기로 했다. 앞서 FMX 지난해 말 올래씨푸드와 포괄적 경영참여형 자문 계약을 맺은 바 있다. 자문 계약 체결 후 FMX와 올래씨푸드는 경영권 매각을 결정하게 됐다. 회사 가치를 끌어올리기 위해서다.

투자업계 관계자는 "올래씨푸드는 프랜차이즈M&A거래소와 기존 제주수산물 유통을 뛰어넘어 제주올래밥상 직영점과 가맹점 확산과 가정간편식(HMR) 사업과 생샌구이 배달전문점 사업등이 결합된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으로 도약하자는 목표를 세웠다"며 "올래씨푸드 경영진은 회사를 키우기 위해 보다 자금력 있는 기업에 매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다만 경영권 매각 이후에도 이호성 올래씨푸드 대표는 전문경영인 자격으로 회사 경영에 참여할 예정이다. 경영권 매각이 완료되면 올래씨푸드에 자금이 유입되면서 신규 사업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제주올래밥상은 본격적인 직/가맹점 미 배달사업 확장의 일환으로 저번 달 삼성역점(직영점)과 삼성중앙역점(가맹점)과 금천점(가맹점)과 석계점(생선구이배달전문점)이 오픈 하였다. 올래씨푸드는 제주수산물 유통 위주 구성을 다양한 직/가맹점과 가정간편식(HMR)과 배달 콘텐츠로 개선해 나가는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로서 제주올래밥상은 중국상해 홍췐루점을 포함한 로드샵 매장을 9개(직영점 2개와 가맹점 7개)를 운영하고 있다.


분할 매각의 일환으로 제주올래밥상 가맹사업권을 분리하여 우선 매각 추진도 가능하며 , 직영점을 가맹전환 받고 단계별 인수도 가능하다.


프랜차이즈M&A거래소는 대기업을 비롯해 자산운용사 및 사모투자펀드(PEF)와 접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프랜차이즈M&A거래소는 인수 측 재무적투자자(LP)로도 참여한다.


매일경제 기사문 보기

MBN뉴스 기사문 보기

파이낸셜 기사문 보기

비즈니스 기사문 보기

레저신문 기사문 보기





이름:

상반기 주목할만한 프랜차이즈 기업들을 소개합니다.
프랜차이즈 M&A 거래소 "F&B 매물 다수…원매자들 관심↑"
[이창용 프랜차이즈 M&A거래소 대표] “매매차익에 혈안 되면 브랜드 수명 갉아먹어” .....
프랜차이즈M&A 매물 안내드립니다.
제주올래밥상이 인수·합병(M&A) 시장
미국식 중식당 ‘홀리차우’ M&A 이목 집중
프랜차이즈 PEF(사모투자펀드)
프랜차이즈M&A 매물 소개
정부산하 M&A자문기관 워크샵
프랜차이즈 M&A 활성화 위한, 정부 기업가치평가 자금 지원
하나회계법인 & 프랜차이즈ERP연구소
A,B가게 중 어디에 투자 하시겠습니까?
프랜차이즈 기업 어떻게 몰락하나?
프랜차이즈M&A전문가 필요성
버핏이 하인즈를 성공적 인수 비결?